국민과 함께 소통합니다

소통

  • 소망나눔

후원하기

Home > 소통 > 소망나눔

소망나눔

제목 "인내" 등록일 2020.01.14 08:53
글쓴이 야곱 조회 9
인내는 하나님께서는 그저 좋은 일이 있을 거야 라며 참아내라고 하신 것이 아닙니다. 
쨍하고 햇뜰 날이 돌아올거라는 막연한 기대감도 아니구요. 

성경이 말하는 인내는, 하나님. 그 분을 기다리는 것입니다. 
그분은. 나의 아버지이기 때문입니다. 

가장 적당한 것을, 
가장 괜찮은 때에 주시는 넉넉한 아버지 말입니다. 

우리는 그분을 신뢰하기에 기대하며 기다릴 수 있습니다.

하루에 한번씩 글을 올리려고 노력하겠습니다.
주일은 빼고...ㅎㅎ
글쓴이    비밀번호   
* 600자 제한입니다.